홈 > 취업뉴스 > 취업뉴스
취업뉴스

대구시, 2022년 공공일자리 사업 연간 6천5백명 + α 규모 시행

내일뉴스 0 13 0 0

- 1단계 모집신청 ’22.1.3 1.10.(달서구 ’21.12.28 ~ ’22.1.4.)

- 1단계 접수상황 살펴본 후 연간 참여 인원 탄력적으로 선발


대구시는 2022년 대구형 공공일자리 사업을 연간 65백명 11천여 규모 정도를 시행하기로 하고 1단계 모집에 들어갔다.

 

1a5cf4a8a3139c9b2313d2b816e0bd82_1641264439_1551.png
 

이는 올해 1, 1단계 모집 시 신청 인원이 대폭 몰려 선발 인원을 조정한 사례를 감안하고 현재 코로나19 상황 지속 등의 영향으로 내년 초에도 올해와 같은 상황이 재현될 경우를 대비하기 위해서이다.

 

20221단계 대구형 공공일자리 사업 참여자 신청은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으며, 접수 후 재산조회 등 검토기간을 감안해 신청자가 많은 달서구는 지난 1228()부터 내년 14()까지, 나머지 구·군은 내년 13()부터 110()까지 신청하면 된다. 신청대상은 기준중위소득 70% 미만, 재산 3억원 미만 미취업자가 대상이다.

 

대구시는 1단계 신청접수를 마친 후 전체 모집인원을 파악해 1단계 선발 인원 규모를 확정할 예정이며, 23단계는 향후 국비 사업 추진상황, 코로나19 확산 추이, 고용상황 등을 종합 고려해 모집인원을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모집 분야는 생활방역 지원, 정보화(행정) 지원, 공공서비스 지원, 환경정비, 기타 지역특화사업 등이며, 참여 신청은 주소지 읍··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할 수 있다. 선발 결과는 1월 말 개별 통보될 예정이며 자세한 모집 관련 내용은 구·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대구시는 또한, 민간취업 연계 강화를 위해 청년 참여자는 공공근로사업을 통한 기술 습득과 일 경험 축적이 가능한 사업장에 우선 배치하고, ‘찾아가는 취업설명회와 구·군별 일자리 지원센터를 통해 중장년 참여자의 구직 신청, 개인별 취업 상담 및 정보제공 등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최근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으로 코로나19 상황이 심상치 않다, ‘취업 취약계층의 최저생계비 보장과 고용 안전망 유지를 위한 대구형 공공일자리 사업을 내년에도 시민 눈높이에 맞게 탄력적으로 운영해 저소득 취약계층의 생활 안정을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