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건강의료 > 건강의료
건강의료

대구시, 오미크론 변이 대응한 종합대책 추진!

내일뉴스 0 9 0 0

- 발생상황 예측 및 대응 시나리오 마련 등 대책 조속 수립

- 의료역량 강화와 단계별 대응 실행할 만반의 준비


대구시는 국내 오미크론 변이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고 1월 말 우세종이 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확진자 급증에 대비해 대응체계 등을 점검하고 종합적인 대책을 마련한다.


 ec9815417779d79bff080af26f966cbc_1642033726_0272.png
 

국내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는 총 2,351(1.9.기준)으로 오미크론 점유율이 125(12.26.~1.1.) 4.0%에서 11(1.2.~1.8) 12.5%로 크게 증가했고, 대구시도 이번 주 들어 13.2%를 기록하는 등 오미크론이 빠르게 우세종화가 진행 중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오미크론의 급격한 확산에 대비한 만반의 준비를 위해 110() 오전 상황점검 회의를 개최해, 확진자 급증에 대비한 의료·방역 등 분야별 선제적 대응 체계를 점검했다.

 

같은 날 오후에는 오전 논의내용을 구체화하기 위한 실·국장 회의를 개최했으며, 주한미군 등 외국인 관련 방역대책과 생활치료센터 추가개소 등 현안들을 논의하고 지역 상황에 따른 맞춤형 대응책을 추진한다.

 

특히, 주한미군과 가족, 외국인 근로자 등 외국인이 자주 찾는 다중이용시설 점검과 외국인 커뮤니티를 통한 방역수칙 홍보 등 감염 위험요소의 연결고리 차단에 적극 나서고 있다.

 

111() 개최된 메디시티대구협의회, 의사회 등과 함께 의료기관 책임보직자 합동 회의에서는 재택치료 확대 대책, 위급상황 발생 시 환자이송, 추가 병상확보 방안 등을 논의했고, 14()에는 감염병 전문가들과 총괄방역대책단 회의를 개최해, 의료인력 보호방안 등을 논의하는 등 오미크론 변이 대응책 마련을 위해 지역 역량을 모으고 협력체계를 한층 더 강화하고 있다.

 

대구시는 관계기관 대책회의에서 논의된 내용들을 신속하게 준비하고 추진할 대책단을 구성·운영하는 등 체계적인 방역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대구시는 오미크론이 지역 사회에 확산되더라도 지역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해 시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마스크 쓰기, 주기적 환기 등 기본방역수칙 준수와 예방접종에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 , ,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